[아카데미과학] 1/800 칼 빈슨 조립_2




이게 예상보다 오래 걸리더군요

 

 

 

네이버 초보의 프라모델 카페에 칼 빈슨 조립기를 올렸는데

 

회원 한 분이 친절하게 제게 정보를 주더군요

 

예의상 닉네임은 가렸고요

(정보를 알려주신 부분은 감사합니다. 예전부터 흘수선 아랫부분은 왜 빨간색 계열로 도색을 하는지 알고 싶었는데 이제서야 알게 되었네요)

 

 

이분 덧글을 보고서 '아카데미가 색상을 잘못 낸 건가?' 해서 레드색으로 재도색하려 했는데

 

그 전에 한번 구글링 해야지 해서 칼 빈슨(CVN Carl Vinson)으로 쳐봤더니

 

잘 안 보이시면 저장후 원본이미지로 한번 보세요

 

저 빨간부분보면

 

흘수선 아랫부분이 검게 되어있는걸로 나와서

 

저도 기존에 칠한 검은색으로 하기로 했습니다만... 왜 빨간색 계열이 아닌 검은색으로 도색을 한걸까요

 

부식이 되고 싶어서 그런건지

 

 

 

뭐 미해군 마음이죠

 

일단 아일랜드부분에 습식데칼을 붙여줍니다

 

칼 빈슨 은 CVN70이니까 70을 붙여줍니다

 

개인적으론 여기 부분이 최악의 난이도를 자랑했는데

 

실제로 보면 도색이 상당히 개판인데

 

사진상으로 보면 그럭저럭 봐 줄만 하군요

 

 

갑판도색은 다 된거 같아서 습식데칼을 붙여줍니다

 

확실히

 

데칼을 붙이니까 아무것도 없던 갑판이 좀 더 있어보입니다

 

갑판이랑 함체랑 결합을 해서 가조립 한번 해 줍니다

 

대충 이런 모양이 나오는것이고요

 

착륙유도장치인거 같습니다

 

사진상으론 잘 안 보이는데

 

도색이 약간 덜 되어서 나중에 추가로 좀 더 해 주려 합니다

 

이 부분도 은근히 고생이었는데

 

다 되고 나서 보니까

 

도색이 개판이어도 나름 봐줄만하군요

 

함교 주변에 함재기 몇개 둬 봤습니다

 

함재기는 F-14 A Tomcat을 배치해둔것이고요

 

이 톰캣놈이 또 문제인게 저 꼬리날개 두개가 붙이는형식으로 만드는것인데

 

저 부분이 상당히 안 붙고 잘 부러집니다

 

 

제가 못 붙이는건진 모르겠지만

 

드럽게 안 붙어서 애먹었습니다

 

 

이놈은 다음번이나 다다음번에 조립을 다 할거 같습니다

 

 

 

관련글 :

 

조립1_ http://fhvugcfuhjvc.tistory.com/39

조립2_ http://fhvugcfuhjvc.tistory.com/44

저작자 표시 비영리
신고

설정

트랙백

댓글

[아카데미과학] 1/800 칼 빈슨 조립_1




할거 없으니

 

집 근처 프라점가서 CVN70. 칼 빈슨(Carl Vnson)을 사다가 조립합니다

 

아직 볼티모어 조립중이잖아?

 

리슐리외도 갑판-함체랑 붙이면 끝인데 그것도 안하더니만... 결국 칼 빈슨 사다가 맨들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사실 이거 산 이유가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할거 없어서 배필4 미션만 깨는데

 

갑자기 항모 나와서 걍 만들어봤어요

 

 

사진에 나온건 배틀필드4에 나오는 CV 타이탄(Titan)

 

 

 

나중에 기회되면... 항모를 이렇게 허리를 잘라서(!) 침몰하는 장면을 만들어 보고 싶지만

 

제 기술로 그게 가능할지 의문입니다

 

 

 

이제 본론으로

 

제품 박스죠

 

많이 보고 유명해서 다들 아는 제품이죠

 

 

상자 정면 위에는 'THE WORLD'S LARGEST ATOMIC AIRCRAFT CARIER'

 

해석하자면 대충 '세계에서 가장 큰 원자력 항공모함'

 

 

근데 이제는 아니죠

 

 

2014년에 CVN78. 제너럴 R. 포드(Gerald R. Ford)급 항공모함이 나오면서

 

이제는 CVN68. 니미츠(Nimitz)급 항공모함이 제일 크지 않죠

 

 

미항모는 대체로 역대 대통령들의 이름으로 함명을 붙이는군요

 

타미야제 X-12(ゴールドリーフ. 골드 리프)의 뚜껑을 열은 모습인데요

 

사진상으론 잘 안 보이지만

 

위에 얇은 막이 있어서... 한번 찍어봤습니다

 

 

개인적으로 이놈도 냄새 심합니다

 

이놈하고 냄새 같이 심한놈이 XF-6(コッパー. 코퍼)도 심하던데

 

아이고 어쩐다나

 

함미부분에 동력? 을 대충 붙이고 나서

 

흘수선 아랫부분을 도색해줍니다

 

색은 XF-1 (フラットブラック. 플랫 블랙)으로 칠해줍니다

 

 

아 생각해보니까 갑판 도색을 안 찍었는데요

 

갑판은 XF-1 (フラットブラック. 플랫 블랙)하고 XF-24(ダークグレイ. 다크 그레이)를 1:1비율로 섞은것으로 칠해줍니다

 

어차피 위에부분 도색할 때 잘 할거니까

 

흘수선 아랫부분은 마스킹테이프 없이 도색해줍니다

 

도색 다 마르면

 

이렇게 마스킹테이프 덕지덕지 붙여줍니다

 

 

대충 도색해서 아주 개판이죠

 

함체하고 갑판 테두리? 부분은 XF-16(フラットアルミニウム. 플랫 알루미늄)으로 칠해줍니다

 

아일랜드(함교)부분도 같은 색으로 도색을 해 줍니다

 

 

 

 

조립하는데 니미츠급 항공모함이 얼마나 큰지 알아볼 좋은 기회가 있더군요

 

 

 

 

저기 빨간거 안에 회색 작은거 뭐 보이죠?

 

저게 우리가 쉽게 볼 수 있는 승용차보다 조금 더 큰 사이즈라 보심 됩니다

 

드럽게 큰거죠

 

그 격넙고 엘리베이터 주변에

 

조심하라고 해 둔 부분에 도색을 하는건데

 

원래대로라면 주황-노랑-주황-노랑-... 순으로 반복해야되는데

 

전 주황이 없고, 귀찮아서... 노랑으로만 하는데

 

 

 

 

이거 난이도 죽을맛이군요

 

아 색은 XF-3(フラットイエロー. 플랫 옐로우)로 했습니다

 

 

 

 

다른 어떤 도색보다도 더 힘든거 같습니다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그래도 부품 별로 많지 않아서 오래 걸리지 않을거 같습니다

 

 

 

관련글 :

 

조립1_ http://fhvugcfuhjvc.tistory.com/39

조립2_ http://fhvugcfuhjvc.tistory.com/44

저작자 표시 비영리
신고

설정

트랙백

댓글